뉴스 인기글
ATLANTA WEATHER





  • 로컬뉴스

    정다운 뉴스 우리말 뉴스 AM790

    지난 주말 애틀랜타 낮기온 90도 넘겨 올들어 최고치

    slee2018.05.14 05:42조회 수 141댓글 0

    27381361_Position3_660_500.jpg

     

    마더스데이였던 어제를 비롯해 지난 주말 기온이 90도를 넘어서면서 한여름 날씨를 보였습니다.

    이번주 날씨 관련 소식 이승은 기자가 살펴봤습니다.

     

     

    지난 주말 애틀랜타 낮최고 기온이 올들어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평년 이맘때의 낮최고 기온은 79 정도였으나 12일인 토요일 낮최고 기온은 90, 일요일인 어제 92도까지 오르면서 지난해 9월이래 223일만에 90도대 장벽을 넘어섰습니다.

    이렇게  지난 주말내내 한낮 기온이 90도를 웃도는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면서 코드 오렌지 스모그 경보까지  발령됐습니다.

    이에 기상청은 마더스데이 행사를 비롯해 쉐이키 비츠 뮤직 페스티벌등 야외 콘서트와  스포츠 경기를 앞두고 노약자나 천식 환자들에게 야외활동을 제한할 것을 당부하기도 했습니다.

    월요일인 오늘은 열대성 저기압의 영향으로 다소 구름낀 날씨를 보이겠지만 낮최고 기온은 여전히 90도대에 달할 것으로 기상청은 예측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내일부터 주말까지 비예보가 이어지고 있어 애틀랜타 지역 낮최고 기온은 다시 80도대 초반까지 내려갈 것으로 보입니다.

    또한 이번주 내릴 비로 5월까지 극성을 부리고 있는 꽃가루도 대부분  씻겨내려갈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 0
    • 0
    귀넷 플레이스 몰, 넷플릭스 시리즈 영화 촬영 중 식스 플래그 탑승 열차 화재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정렬

    검색

      애틀랜타 동물원의 기린 한 마리가 지난 월요일 예상치 못한 사고로 사망한 사실이 보고됐습니다.   ‘주베리’라 불리는 이 기린은 올해 8살의 나이로 동물원 관계자와 입장객들의 사랑을 받아왔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동물원측 관계자에 따르면 사고 발생 당시 ‘주베리’는 여느때처럼 다른 기린들과 함께 우리 안에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주베리의 이상 행동을 목격한 것은 우리 안에서 다른 기린들을 돌보고 있던 사육...
    2018.05.16
        조지아주 패닌 카운티 교육청도 교사들의 총기 무장을 허용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이번달 초 교사무장을 허용한 로렌스 카운티 교육청에 이어 조지아에서 두번째입니다. 패닌카운티 교육 위원회는 지난 10일 만장일치로 교사들의 총기 무장 허용안을 통과시켰습니다. 새 규정에 따르면 교내에서 총기 휴대를 원하는 패닌 카운티 교사들은 반드시 교육청과 패닌 카운티 쉐리프국의 승인을 받도록 명시돼 있습니다. 또한 총기는 ...
    2018.05.16
        귀넷 카운티 경찰이 최근 카운티내 비즈니스 3개 업소에서 현금등록기 및 금고를 훔쳐 달아난 절도범을 쫓고 있습니다. 범인은 지난 5일 데큘라 지역에 소재한 담배상점 ‘타바코 팰래스’의 유리문을 벽돌로 깨부수고 들어가 현금인출기를 들고 도주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범인은 다음날에도 노크로스 지역 인디언 트레일 릴번 로드 선상에 있는 ‘디스커버 윙스’ 식당에서 동일한 수법으로 현금인출기를 훔쳐 ...
    2018.05.16
    사진출처 WSB-TV   캅 카운티내 75번 고속도로 유료차선 완공이 몇 달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극심한 교통체증 속에서 매일 출퇴근 길로 이 구간 달리는 운전자들은 유료차선 개통 이후 교통상황이 개선되기만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조지아 교통부는 현재 개통시기를 9월로 내다보고 있지만, 빠르면 늦은 8월께 개통도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습니다. 애틀랜타 북서쪽 방면 캅 카운티 지역을 지나는 75번 고속도로 유료차선 구...
    2018.05.15
         자신이 슈가힐 지역에서 상대 운전자를 흉기로 찌른 용의자라고 주장하는 남성이 어제 오전 귀넷 경찰서로 찾아와 자수한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제이크 스미스 귀넷 경찰 대변인에 따르면 용의자는 지난 주말 동안 경찰이 공개한 자신의 차량 사진과 사건 내용이 미디어 상에 보도되자 압박감을 느낀 나머지 자수를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용의자는 지난 7일 피치트리 인더스트리얼 블러버드와 리틀 밀 로드 교차로 지...
    2018.05.15
        아마존에서 화장실용 휴지를 주문한 한 여성이 수천달러에 달하는 비용을 지불하게 됐습니다. 그러나 아마존측에서는 환불이 불가능하다는 입장을 취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WSB-TV 채널 2액션 뉴스에서는 지난 12일 바바라 캐롤씨의 사연을 보도했습니다.   빌딩 매니저로 근무하는 캐롤씨는 청소용품 및 화장실 물품등을 주문 관리하는 일을 맡고 있습니다.   캐롤씨는 지난 3월 아마존에서 화장실 휴지 3박스를 주문했습...
    2018.05.15
      귀넷 플레이스 쇼핑몰 일부가 1980년대 모습으로 새단장을 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1980년대에 오픈한 귀넷 플레이스 몰에서는 현재 넷플릭스에서 방영되는 시리즈 영화 , ‘스트레인저 띵즈(Stranger Things)’ 의 촬영 작업이 분주하게 이뤄지고 있습니다.   80년대를 배경으로 하는 이번 영화를 위해 귀넷 플레이스 쇼핑몰내 빈 상점들이 세트장으로 활용되면서 복고풍으로 변신하고 있습니다.   현재 쇼핑 몰 바깥주차장에는 ...
    2018.05.15
      마더스데이였던 어제를 비롯해 지난 주말 기온이 90도를 넘어서면서 한여름 날씨를 보였습니다. 이번주 날씨 관련 소식 이승은 기자가 살펴봤습니다.     지난 주말 애틀랜타 낮최고 기온이 올들어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평년 이맘때의 낮최고 기온은 79도 정도였으나 12일인 토요일 낮최고 기온은 90도, 일요일인 어제 92도까지 오르면서 지난해 9월이래 223일만에 90도대 장벽을 넘어섰습니다. 이렇게  지난 주말내내 한낮 ...
    2018.05.14
        다음은 주말에 있었던 사건 사고 소식을 모아 이승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주말을 맞아 놀이공원을 찾았던 입장객들이 갑작스런 화재로 놀라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습니다.   화재는 12일 식스플래그내 한 탑승열차에서 발생했습니다.   당시 현장에 있던 입장객이 녹화한 영상에 따르면 열차의 엔진쪽에서 연기가 피어오르기 시작하더니 이내 불꽃이 튀기 시작합니다.   열차 근처에 있던 놀이공원 직원들이 입장객들을 대...
    2018.05.14
        귀넷카운티내 주요 도로 4곳에 ‘스마트 신호등’이 설치될 예정입니다. 귀넷카운티 커미셔너들은 최근 교통량이 가장 많은 4개 도로에 '스마트 신호등' 설치 프로젝트를 승인했습니다.   스마트 신호등이 설치되면 신호등에 부착된 카메라를 통해 교통상황 흐름이 측정되고 이를 시스템에서 자가 분석해 신호를 통제하게 됩니다. 따라서 운전자들의 불필요한 신호대기 시간이 줄고 대기오염의 주범인 자동차 배기가스 배출 문제...
    2018.05.14
    정렬

    검색

    이전 1 ...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53다음


         뉴스 인기글
    ATLANTA WEAT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