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인기글
ATLANTA WEATHER





ARK 웹사이트 개편!   2018-02-07
  • 로컬뉴스

    정다운 뉴스 우리말 뉴스 AM790

    월마트 손님 도둑으로 오인해 폭행한 전 경관 징역 5년형

    이승은2018.05.09 06:15조회 수 146댓글 0

    Walmart%20Shoplifting_1525730031462_11593093_ver1.0_640_360.jpg

     

    앵커>

     

    정당하게 물건을 구입한 손님을 도둑으로 오인해 부당한 폭력을 행사한 경관이 결국 징역 5년에 처해졌습니다. 소식 이승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3년전 월마트 고객을 도둑으로 오인해 폭력을 행사했던 애틀랜타 경관에게 법원이 최종 선고를 내렸습니다.

    연방지방법원은 7 공권력 부당 사용과 허위 보고서 작성 혐의로 지난해 12 재판에 넘겨진 트레버 (49) 경관에게 징역 5년을 선고했습니다.

     

    2014 10 마틴 루터킹 주니어 드라이브 선상 월마트에서 토마토를 구입하고 걸어나오던 카네게이씨는 영문도 모른채 출입구를 지키고 있던 경관으로부터 얻어맞았습니다.

     

    당시 비번이었던 경관은 제복을 입고 월마트에서 보안업무를 보던 중이었습니다.

     

    카네게이씨가 토마토를 훔쳤다고 오인한 경관은 영수증을 보여달라는 마디 없이 7차례 가량 카네게이씨의 다리를 곤봉으로 내리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후 경관은 바닥에 피를 흘리며 쓰러진 카네게이씨의 가방에서 방금전 토마토를 구입한 영수증을 발견했습니다.

     

    검찰은 경관이 자신의  잘못을 감추기 위해 허위 보고서를 작성한 것은 물론 심지어 피해자를 공무집행 방해 경찰 공격등의 혐의로 기소한 사실이 드러나면서 2016 12 경관을 기소하고 이듬해 1 경관직에서 전격 해임시켰습니다.

    사건으로 카네게이씨는 오른쪽 다리 군데가 골절되고 동맥이 파열되는 심각한 신체 손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관에게 징역 5년형이 선고되었다는 소식에 카네게이씨는 “부당한 행위에 대한 적절한 처벌이 내려진 것” 같다고 심경을 밝히는 한편 ”다리 수술 후유증으로 지금까지도 고통을 겪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카네게이씨와 그의 변호사측은 현재 월마트를 상대로 민사소송을 제기한 상태입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 0
    • 0
    DACA 수혜 대학생, 거주자 학비 혜택 허용 불가 조지아내 공립대 기숙사비 계속 올라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정렬

    검색

    앵커>   이번 주 마더스데이를 맞아 워킹맘들이 살기 좋은 최고의 주와 최악의 주에 대해 이승은 기자가 알아봤습니다. 기자> 미국 노동인구의 절반 가량을 차지하는 여성들, 이 중 70% 이상이 어린 자녀를 둔 워킹맘들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직장과 가정을 오가며 자녀양육까지 도맡는 워킹맘들에게 가장 살기 좋은 최고의 주는 어느 곳인지 또 조지아는 어느 정도 수준인지 최근 발표된 자료를 통해 짚어봤습니다. 개인금...
    2018.05.10
    사진출처 WSB-TV   앵커>   운전중 부주의로 인해 도로에서 작업활동을 벌이던 교도소 수감자가 사망했습니다. 어제 있었던 사고 소식 이승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도로 작업 활동 중이던 교도소 수감자가 지나던 차량에 치여 숨지는 일이 발생했습니다. 사고는 어제(9일) 오전 9시 45분경 29번 고속도로와 로렌스빌 스와니 로드 선상에서 귀넷 카운티 교도소 수감자 일행이 도로 작업 활동을 벌이던 중 일어났습니다.  차...
    2018.05.10
      앵커>   거주자 학비 혜택을 받기 위해 소송을 제기했던DACA프로그램 수혜 대학생들의 노력이 주대법원의 기각 결정으로 좌절됐습니다.  자세한 내용 이승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조지아내 불법 체류 청년 추방유예(DACA) 프로그램 수혜 대학생에게 거주자(in-state) 학비 혜택을 허용하자는 상고신청이 결국 조지아주 대법원의 문턱을 넘지 못한 채 기각됐습니다. 조지아주 대법원은 7일 조지아 대학 평의회를 상대로 DA...
    2018.05.09
      앵커>   정당하게 물건을 구입한 손님을 도둑으로 오인해 부당한 폭력을 행사한 전 경관이 결국 징역 5년에 처해졌습니다. 이 소식 이승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3년전 월마트 고객을 도둑으로 오인해 폭력을 행사했던 전 애틀랜타 경관에게 법원이 최종 선고를 내렸습니다. 연방지방법원은 7일 공권력 부당 사용과 허위 보고서 작성 혐의로 지난해 12월 재판에 넘겨진 트레버 킹(49) 전 경관에게 징역 5년을 선고했습니다...
    2018.05.09
    사진출처 AJC.com   앵커> 올해 대학 등록금은 동결됐지만 기숙사비 및 캠퍼스내 생활비가 오르면서 부모들의 한숨만 더해지고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 이승은 기자가 짚어봤습니다.   기자>   지난달 조지아 대학 평의회측이 등록금 동결 소식을 전해왔지만 학생들과 학부모들의 경제적 부담은 여전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기숙사 비용을 포함한 이른바 캠퍼스 생활비가 증가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조지아 대학 평의회가 최...
    2018.05.09
    사진출처 WSB-TV 앵커> 엄마를 따라 신발을 사러 갔던 2세 여아가 매장내 대형 거울에 깔려 사망하면서 유족들이 매장 본사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하고 나섰습니다. 이승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신발 매장 안에 있던 대형 거울에 깔려 사망한 2세 여아의 부모가 해당 매장 본사를 상대로 거액의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지난 3월 클레이톤 카운티 리버데일 로드 선상 '페이레스 슈즈(Payless Shoes)' 매장으로 가족들과 함께...
    2018.05.09
    앵커> 애틀랜타 지역 이번 주말 낮최고 기온이 90도까지 오르는 등 본격적인 초여름 날씨가 예상되고 있습니다. 이렇게 기온이 오르면서 모기로 인한 바이러스에 대한 우려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이승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5월로 접어들면서 봄철 꽃가루 지수는 점차 낮아지고 있는데 반해 본격적인 모기와의 전쟁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지난 2017년 조지아에서는 43명이 웨스트나일 바이러스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 중...
    2018.05.08
    앵커> 최근 메트로 애틀랜타 지역 한 카운티에서 감시 카메라가 장착된 새 스쿨버스들을 운행한 이래 위반자들이 무더기로 적발되는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이승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포사이스 카운티를 지나는 운전자들은 정차중인 스쿨버스가 보일 때 운전에 더욱 유의하셔야겠습니다. 포사이스 카운티 쉐리프국은 카운티 교육구와 함께 스쿨존 지역 교통법규 규제 강화를 위해 집중 단속에 나섰습...
    2018.05.08
    앵커> 요즘 커피숍이나 식당, 공공장소등의 화장실 이용할 때 주의가 당부되고 있습니다. 얼마전 화장실에서 몰래 카메라가 발견된 스타벅스 매장에서 새 몰래 카메라가 2차로 발견됐습니다. 이 소식 이승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알파레타 스타벅스 매장 화장실에서 또다시 몰래 카메라가 발견됐습니다. 3주전 몰래 카메라가 발견된 스타벅스 매장과 동일한 곳으로 알려졌습니다. 알파레타 경찰은 3일 오후 올드 밀튼 파크웨...
    2018.05.08
    앵커> 애틀랜타 지역에서 가장 다양성이 돋보이는 도시는 어느 곳인지 최근 발표된 보고서를 바탕으로 이승은 기자가 살펴봤습니다. 기자> 인종과 문화의 다양성은 미국의 가장 현저한 특징 중 하나입니다. 따라서 미국의 본질적인 힘은 바로 이 다양성에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개인금융재정사이트 월렛허브는 최근 ‘가장 다양성이 돋보이는 도시’ 연례 보고서를 공개했습니다. 조지아내 몇몇 도시도 순위 안...
    2018.05.08
    정렬

    검색

    이전 1 2 3 4 5 6 7 8 9 10... 21다음


         뉴스 인기글
    ATLANTA WEAT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