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인기글
ATLANTA WEATHER





  • 로컬뉴스

    정다운 뉴스 우리말 뉴스 AM790

    라즈웰, 전국 최고 규모 테니스 복합 단지 들어설 예정

    이승은2018.08.10 06:48조회 수 21댓글 0

    newsEngin.22728858_Angela-Krause-Center---Concept-Rendering---JPG_1533823934979_12576603_ver1.0_640_360.jpg

     

    라즈웰 지역에 전국에서 가장 테니스 클레이 코트를 비롯해 수천만 달러 규모의 대형 테니스 복합 단지가 들어설 예정입니다.

    빅크릭 파크내 앤젤라 크라우스 테니스 픽클볼 피트니스 센터(Angela Krause Tennis, Pickleball and Fitness Center) 불리게 공간에는 클레이 코트 80 포함 135 이상의 테니스 코트와 실내 운동시설들이 마련될 계획입니다.

    건설 비용으로는 대략 5천만 달러 이상이 투입될 것으로 예측되고 있습니다.

    관계자에 따르면 올드 알라바마 로드 선상 60에이커 부지에 건설될 테니스 복합 단지는 로컬 선수들 아니라 국제적인 토너먼트 유치를 겨냥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라즈웰시가 제공한 자료를 보면 애틀랜타 지역은 전국에서 가장 리그를 주도하는 테니스 커뮤니티를 형성하고 있으며 애틀랜타시 반경 10마일 이내에만 75천여명의 테니스 플레이어들이 거주하면서 활발한 테니스 활동을 펼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역은 또한 세계에서 가장 규모의 도시 테니스 조직으로 불리는 애틀랜타 테니스 협회(Atlanta Lawn Tennis Association, ALTA) 본거지로도 알려져 있습니다.

    라즈웰 시위원회는 오는 13 센터측과의 공식협상 시작에 앞서 제안서를 검토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제안서에는 라즈웰시가 센터측과 장기 임대 계약을 맺고 건축 부지를 제공한다는 내용이 담겨져 있습니다.

    대형 테니스 복합 단지는 크라우스 페밀리 파운데이션측이 소유하며 시공부터 운영까지 책임질 예정입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 0
    • 0
    전동 스쿠터 탄 남성, 순찰차에 치여 사망 이번 주말, I-85 일부구간 유료급행 차선 공사로 통제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정렬

    검색

      기온이 상승하고 외부활동이 증가하면서 메트로 애틀랜타 일대에 또다시 수족구병이 유행하고 있습니다. 수족구병은 일반적으로 만 5세 이하 영유아를 중심으로 손이나 발, 입안에 물집이 생기는 병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런데 최근 메이저리그 야구 선수 2명에게도 전염되면서 성인 역시 감염으로부터 안전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풀턴 카운티 보건국 관계자는 “손에 닿는 모든 물체에 바이러스가 뭍어있을 수 있다”...
    2018.08.10
      전동 스쿠터를 타고 집주변을 달리던 한 남성이 순찰차량에 치여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사고는 8일 오후 4시 30분경 애틀랜타 남서쪽 부근 뉴캐슬 스트리트와 워싱턴 플레이스가 만나는 지점에서 일어났습니다. 조지아 주 순찰대 소속 라이언 챈들러(24) 경관은 이 날, 비상등을 켜지도 않은채 스탑 사인에도 멈추지 않고 주행하다 전동 스쿠터를 타고 달려오던 남성을 그대로 들이받았습니다. 이 사고로 마빈 킹(60)씨...
    2018.08.10
      라즈웰 지역에 전국에서 가장 큰 테니스 클레이 코트를 비롯해 수천만 달러 규모의 대형 테니스 복합 단지가 들어설 예정입니다. 빅크릭 파크내 앤젤라 크라우스 테니스 픽클볼 피트니스 센터(Angela Krause Tennis, Pickleball and Fitness Center)로 불리게 될 이 공간에는 클레이 코트 80개 포함 135개 이상의 테니스 코트와 실내 운동시설들이 마련될 계획입니다. 건설 비용으로는 대략 5천만 달러 이상이 투입될 것으로 예...
    2018.08.10
      어젯밤(9일)부터 85번 고속도로 북쪽과 남쪽 방향 일부 구간 차선이 통제되고 있습니다. 조지아 교통국은 올드 피치트리 로드부터 해밀톤 밀 로드 구간까지 10마일 유료 급행 차선 확장 공사로 인해 일부 차선이 폐쇄되거나 차량 통제 작업이 진행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대부분의 작업이 어젯밤부터 오늘 새벽까지 완료되긴 했지만 일부 구간의 경우는 주말내내 작업이 예상돼 운전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습니다. 차선 ...
    2018.08.10
      2018-2019 새학기가 시작되면서 조지아내 최고 학군 순위가 새롭게 매겨졌습니다.   니치닷컴(Niche.com)이 최근 발표한 ‘2019학년도 조지아 최고 학군 평가 순위’에 따르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뷰포드시티 학군이 가장 우수한 학군으로 선정됐습니다.   뷰포드시티 학군은 또한 가장 안전한 학군 순위에서도 1위를 차지했으며 최고의 교사진을 보유한 학군, 가르치기에 가장 좋은 학군, 운동선수들을 위한 최고의 학군 부문에...
    2018.08.09
      이번달 말로 예정돼있던 캅과 체로키 카운티 30마일 구간 신규 유료도로 개통이 기약없이 늦어질 전망입니다.   지난 6월 캅 카운티내 75번 고속도로 윈디 힐 로드 구간에서 작업이 완료된 옹벽이 무너져 내린 것이 발단이 됐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해당 구간의 무너진 옹벽  뿐만이 아닙니다. 유료차선 확장 공사가 진행된 다른 구간의 옹벽들도 불안한 상태를 보이면서 전 구간 안전점검 및 보수가 요구되고 있습니다. 심지...
    2018.08.09
      조지아주 개솔린 가격이 2주 연속 오름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지난 주말 조지아주 개솔린 평균 가격은 2.77달러로 전주에 비해 5센트 상승했습니다. 전국자동차협회(AAA) 마크 젠킨스 대변인은 “올여름 개솔린 가격은 마치 핀볼처럼 언제 솟아오르고 또 내려갈지 예측이 불가능하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다행인 것은 오르락 내리락 가격 변동이 잦은 반면 변동 폭이 20센트 범위 내에서 요동치고 있어 충격적인 폭등은 없는 ...
    2018.08.09
      올해로 8년간의 임기를 마감하는 네이선 딜 조지아 주지사가 최근 실시된 2분기 여론조사에서 미국내 최고 인기있는 주지사 10위 안에 선정됐습니다.  모닝 컨설트측이 발표한 Q2여론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56%가 딜 주지사를 ‘괜찮다’고 평가한 반면 응답자의 25%는 ‘못마땅하다’, 또 나머지 20%는 ‘잘 모르겠다’로 답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딜 주지사는 전국 50개주 주지사 가운데 인기 순위9위를 차지했으며 10위 안에 선...
    2018.08.08
      히틀러와 미국 신나치주의를 옹호하는 발언으로 물의를 빚은  백인 교도관 2명이 전격  해고됐습니다. 대렐 딕스 스팰딩카운티 셰리프 국장은 6일 카운티내 셰리프국 소속 2멍의 교도관을 해임하면서 “이들이 온라인상에서 한 발언은 법집행 기관으로서 지역사회에 나타내고자 하는 우리의 뜻과 전혀 부합하지 않는다”며 해고 이유를 밝혔습니다. 두 교도관의 발언은 극우 활동가들의 활동내역등을 폭로하는 좌파조직 애틀랜타 ...
    2018.08.08
      참전 용사들의 희생을 기리는 행사장에 일부 참석자들이 남부군 연합기를 휘날리며 퍼레이드 행렬에 참가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알파레타시는 지난 4일 연례행사인 ‘노병의 날’ 퍼레이드를 개최했습니다. 당초 남북전쟁에 참전한 용사들의 희생을 기리기 위해 마련됐던 이 행사는 오랜 시간을 거치는 동안 모든 참전용사들의 희생을 기리는 행사로 발전해왔습니다. 하지만 이번 행사가 열리기전  ‘남부군 참전용사 후손’ 단체...
    2018.08.08
    정렬

    검색

    이전 1 2 3 4 5 6 7 8 9 10... 45다음


         뉴스 인기글
    ATLANTA WEAT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