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인기글
ATLANTA WEATHER





  • 스포츠뉴스

    정다운 뉴스, 우리말 뉴스 AM790

      • 글자 크기

    백혈병 투병하던 골프 선수 라일, 36세 나이에 사망

    정성욱2018.08.09 10:11조회 수 95댓글 0

    재러드 라일 [AP=연합뉴스]
    재러드 라일 [AP=연합뉴스]

     

    백혈병으로 투병해온 골프 선수 제러드 라일(36·호주)이 8일 사망했다.

    라일의 아내 브리어니는 9일 "재러드가 더 이상 우리와 함께하지 않게 됐다는 사실을 전하게 돼 마음이 아프다"라며 "그는 8일 밤 평화로운 분위기 속에서 눈을 감았다"고 밝혔다.

    라일은 아내를 통해 '응원해준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제 인생은 짧았지만 저로 인해 사람들이 암으로 고통받는 이들에 대해 한 번 더 생각하고 행동하게 됐다면 충분히 의미가 있었다고 생각한다'는 마지막 말을 전했다.

    17세 때인 1999년 처음 급성 골수성 백혈병 진단을 받고 2년간 투병한 라일은 2005년부터 미국프로골프(PGA) 2부 투어인 웹닷컴 투어에 입문, 2007년부터 본격적인 PGA 투어 선수로 활약했다.

    2008년 웹닷컴 투어에서 2승을 따냈으나 2012년 다시 백혈병이 발병, 두 번째 투병 생활을 하고 2014년 필드에 돌아왔다.

    2016년 8월까지 PGA 투어 대회에 출전한 그는 2015년 12월 호주 자선 이벤트 대회에서 하루에 홀인원을 두 번 하는 진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지난해 7월 혈액 검사가 안 좋게 나와 다시 입원한 그는 필드 복귀를 꿈꾸며 기약이 없는 투병 생활을 시작했으나 끝내 뜻을 이루지 못했다.

    이달 초부터 병원 치료를 중단하고 집으로 돌아온 그는 아내와 두 딸, 지인들과 마지막 시간을 보내며 작별을 준비해왔다.

    이달 초 열린 월드골프챔피언십(WGC) 브리지스톤 인비테이셔널에 출전한 선수들은 라일의 쾌유를 바라는 노란 리본을 착용하고 경기에 나왔고, 9일 개막하는 PGA 챔피언십 롱드라이브 콘테스트에서 우승한 브라이슨 디섐보(미국)는 우승 상금 2만5천 달러(약 2천800만원)를 라일의 가족을 위해 기부했다.

    • 0
    • 0
      • 글자 크기
    잠 못 드는 밤이 시작된다…EPL 시작으로 유럽 빅리그 '킥오프' 골키퍼 몸값도 1천억원 시대…첼시, 케파와 7년 계약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검색

    개막전 2도움 이어 2경기 연속 공격 포인트 활약 함부르크와 경기 때 환호하는 이재성의 모습(오른쪽) [홀슈타인 킬 홈피 자료 사진] 이재성(26·홀슈타인 킬)이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2부리그에서 첫 골을 신고했다. 이재성은 13일(한국시간) 독일 킬의 홀슈타인-슈타디온에서 열린 하이덴하임과 2018-2019시즌 독일 분데스리가2(2부리그) 2라운드 홈경기에서 0-1로 뒤진 전반 20분 동점 골을 터뜨렸다. 지난 4일 함부르...
    2018.08.13
    보기·더블보기 부진을 후반 버디로 만회 PGA 챔피언십 1라운드 우즈[AP=연합뉴스] 메이저 골프대회 PGA 챔피언십 다섯 번째 우승에 도전하는 타이거 우즈(미국)의 1라운드 출발은 최악이었다. 우즈는 10일(한국시간)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의 벨러리브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제100회 PGA 챔피언십에서 첫 번째 10번 홀(파4)부터 보기를 범했다. 티샷이 오른쪽 러프로 갔고, 세 번째 어프로치샷은 짧았다. 11번 홀(파4)은...
    2018.08.10
    노바크 조코비치 [AP=연합뉴스] 지난달 윔블던 테니스대회에서 우승한 노바크 조코비치(10위·세르비아)가 20세 신예 스테파노스 치치파스(27위·그리스)에게 덜미를 잡혔다. 조코비치는 9일(현지시간) 캐나다 토론토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로저스컵(총상금 531만5천25 달러) 대회 나흘째 단식 3회전에서 치치파스에게 1-2(3-6 7-6<7-5> 3-6)로 졌다. 윔블던 우승 이후 처음 출전한 대회에서 1, 2회전을 ...
    2018.08.10
    8일 출국…스페인 언론 "한국, 키케 플로레스에 감독직 제안" 키케 플로레스 감독[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축구 대표팀 차기 사령탑 선임이 임박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판곤 대한축구협회 국가대표 감독 선임위원장이 감독 계약을 위해 유럽으로 출장을 떠난 가운데 키케 산체스 플로레스가 유력 후보로 급부상했다. 대한축구협회 고위 관계자는 10일 연합뉴스와의 전화 통화에서 "김판곤 위원장이 지난 8일 유럽으로 출국했...
    2018.08.10
    3시즌 연속 EPL 두자릿수 득점 도전…11일 뉴캐슬전 출격 토트넘 손흥민 [AFP=연합뉴스] 지난 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최다득점 10위에 올랐던 토트넘 손흥민이 3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에 도전한다. 손흥민은 11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뉴캐슬 세인트 제임스 파크에서 열리는 2018-2019 프리미어리그 개막전 뉴캐슬과 원정경기에 출격한다. 올 시즌은 손흥민의 프리미어리그 네번째 시즌이다. 그는 ...
    2018.08.10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AP=연합뉴스 자료사진] 최지만(27·탬파베이 레이스)이 시즌 4호 홈런을 작렬했다. 최지만은 10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볼티모어 오리올스와 벌인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 경기에 5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 3타수 1안타(1홈런) 1타점 1득점 1볼넷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21에서 0.225(80타수 18안타)로 올랐다. 탬파베이는 최지만의 추격...
    2018.08.10
    다저스 벨린저에게 동점포 허용 오승환[AP=연합뉴스 자료사진] 오승환(36·콜로라도 로키스)이 '투수의 무덤' 쿠어스필드에서 첫 홈런을 허용했다. 오승환은 10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의 쿠어스필드에서 열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 경기에서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 5-3으로 앞선 8회초 등판, ⅔이닝 1피안타(1피홈런) 1볼넷 2탈삼진 2실점으로 흔들렸다. 콜로라도가 1-3으로 뒤진 7회말 1사 만...
    2018.08.10
    맨시티, 10년 만에 EPL 2연패 도전…호날두의 세리에A 데뷔 관심 손흥민·기성용·권창훈 등 유럽파 활약 기대 맨시티의 2017-2018 EPL 우승[EPA=연합뉴스] 축구 팬들이 기다리던 유럽축구 2018-2019시즌이 드디어 막을 올린다. 오는 11일(한국시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를 시작으로 프랑스 리그앙(11일), 스페인 프리메라리가(18일), 이탈리아 세리에A(19일), 독일 분데스리가(25일)가 차례로 열전을 시작한다...
    2018.08.09
    재러드 라일 [AP=연합뉴스] 백혈병으로 투병해온 골프 선수 제러드 라일(36·호주)이 8일 사망했다. 라일의 아내 브리어니는 9일 "재러드가 더 이상 우리와 함께하지 않게 됐다는 사실을 전하게 돼 마음이 아프다"라며 "그는 8일 밤 평화로운 분위기 속에서 눈을 감았다"고 밝혔다. 라일은 아내를 통해 '응원해준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제 인생은 짧았지만 저로 인해 사람들이 암으로 고통받는 이들에 대해 한 번 더 생...
    2018.08.09
    쿠르투아는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 [첼시 홈페이지 캡처] 아틀레틱 빌바오(스페인)의 골키퍼 케파 아리사발라가(24·스페인)가 역대 골키퍼 최고 몸값인 8천만 유로(약 1천38억원)를 기록하며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첼시 유니폼을 입었다. 골키퍼 이적료가 1천억원을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첼시는 9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케파 아리사발라가를 아틀레틱 빌바오에서 영입했다"라며 "스페인 국가대표 골...
    2018.08.09
    정렬

    검색

    이전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60다음


         뉴스 인기글
    ATLANTA WEAT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