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인기글
ATLANTA WEATHER





  • 스포츠뉴스

    정다운 뉴스, 우리말 뉴스 AM790

      • 글자 크기

    오승환, ⅔이닝 무실점…승계 주자 1명 실점 허용

    정성욱2018.07.11 10:53조회 수 1댓글 0

    8회 1사 2, 3루에서 등판해 위기 탈출

     

    오승환. [AP=연합뉴스]

     

    오승환(36·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위기에서 구원 등판해 승계 주자 2명 가운데 1명만 득점을 허용했다.

    오승환은 11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 선트러스트파크에서 열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인터리그 방문경기에서 팀이 6-1로 앞선 8회말 1사 2, 3루 위기에서 등판했다.

    오승환에 앞서 등판한 에런 루프는 오즈하이노 알비스에게 단타, 닉 마케이키스에게 2루타를 내준 뒤 마운드를 내려갔다.

    안타 하나면 2실점에 추가로 점수를 내줄 위기에서 오승환은 5번 타자 커트 스즈키를 공 2개로 유격수 땅볼로 처리했다.

    그 사이 3루에 있던 알비스는 홈을 밟았고, 2루 주자 마케이키스는 움직이지 못했다.

    한숨을 돌린 오승환은 요한 카마르고를 상대로 4구 컷 패스트볼을 던져 헛스윙 삼진을 솎아냈다.

    ⅔이닝 무실점을 기록한 오승환의 평균자책점은 3.00에서 2.95로 소폭 내려가 다시 2점대 평균자책점에 복귀했다.

    토론토는 9회말 오승환을 빼고 마무리 타일러 클리파드를 올렸다.

    클리파드는 애틀랜타 타선을 1이닝 무실점을 깔끔하게 막고 토론토의 6-2 승리를 지켰다.

    최근 2연패를 마감한 토론토는 42승 48패로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4위에 머물렀다.

    • 0
    • 0
      • 글자 크기
    월드컵- '만주키치 결승골' 크로아티아, 첫 결승…프랑스와 우승 다툼 '출루의 달인' 추신수 앞의 전설들…루스·게릭·윌리엄스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검색

    8회 1사 2, 3루에서 등판해 위기 탈출 오승환. [AP=연합뉴스] 오승환(36·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위기에서 구원 등판해 승계 주자 2명 가운데 1명만 득점을 허용했다. 오승환은 11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 선트러스트파크에서 열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인터리그 방문경기에서 팀이 6-1로 앞선 8회말 1사 2, 3루 위기에서 등판했다. 오승환에 앞서 등판한 에런 루프는 오즈하...
    2018.07.11
    48경기 연속 출루로 푸홀스, 보토와 공동 1위 루스는 50경기 연속 출루…MLB 1위는 윌리엄스의 84경기 추신수. [AP=연합뉴스] 현역 연속경기 출루 타이기록을 세운 '출루의 달인'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의 앞에는 이제 이름만 들어도 알만한 전설적인 선수들로 가득하다. 메이저리그 전체 기록인 1949년 테드 윌리엄스(보스턴 레드삭스)의 84경기를 필두로 조 디마지오, 루 게릭, 데릭 지터, 타이 콥, 베...
    2018.07.11
    추신수. [로이터<USA투데이>=연합뉴스] '출루의 달인'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48경기 연속 출루로 현역 선수 최장 타이기록 고지를 밟았다. 추신수는 11일(한국시간) 미국 매사추세츠주 보스턴 펜웨이 파크에서 열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보스턴 레드삭스와 방문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두 번째 타석에서 볼넷으로 1루를 밟았다. 우완 엑토르 벨라스케스와 상대한 추신수는 3회초 ...
    2018.07.11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라스베이거스 에이시스의 박지수(오른쪽)가 11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 윈트러스트 아레나에서 열린 시카고 스카이와 원정 경기에서 슈팅 기회를 엿보고 있다. [WNBA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 라스베이거스 에이시스의 박지수(20·196㎝)가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진출 이후 정규리그 한 경기 개인 최다득점을 기록했다. 박지수는 11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 윈트러스트 아...
    2018.07.11
    레스터시티에서 '길거리 축구신화' 썼던 마레즈, 디펜딩 챔피언 맨시티 품으로 리야드 마레즈(오른쪽)가 11일(한국시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명문구단 맨체스터 시티와 계약서에 사인하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맨체스터 시티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 일명 '흙수저 반란'을 일으키며 레스터시티의 우승을 이끌었던 공격수 리야드 마레즈(알제리)가 명문 구단 맨체스터시티(이하 맨시티)로 이적했다. 잉글랜드 ...
    2018.07.11
    "구단 정밀 검진 결과 8월 초 정상복귀 가능…AG참가 문제없어" 백승호 [연합뉴스 자료사진] 한국 축구의 미래 백승호(21)가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1부리그) 지로나 1군에 합류했다. 왼쪽 햄스트링을 다친 백승호는 일단 재활 훈련을 이어가고 있다. 백승호의 부친인 연세대 백일영 교수는 11일 전화통화에서 "(백)승호는 지난 9일 스페인 지로나 1군에 합류해 자기공명영상(MRI)촬영 등 정밀 검진을 받았다"라며 "향...
    2018.07.11
    레알 마드리드, 호날두 대체자로 네이마르·음바페·아자르 등 눈독 네이마르(왼쪽)와 음바페[EPA=연합뉴스 자료사진]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3)가 스페인 레알 마드리드를 떠나 이탈리아 유벤투스로 옮기기로 하면서 유럽 빅클럽 간의 대형 이적이 도미노처럼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일단 호날두를 떠나보낸 레알 마드리드는 호날두 매각으로 확보한 실탄으로 호날두 대체자를 찾아 나서야 한다. 호날두의 공백을 메우...
    2018.07.11
    4강전 패배 뒤 프랑스 데샹 감독과 포옹 '결승행 축하' 벨기에 대표팀의 티에리 앙리(오른쪽) 코치가 프랑스와 2018 러시아 월드컵 준결승 도중 도중 두손으로 얼굴을 감싸고 있다.(AFP=연합뉴스) '조국' 프랑스의 승리와 '직장' 벨기에의 패배 사이에서 '프랑스 레전드' 티에리 앙리(41·프랑스)의 표정은 만감이 교차했다. 프랑스는 11일(한국시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스타디움에서 ...
    2018.07.11
    벨기에와의 준결승전에 출전한 킬리안 음바페[로이터=연합뉴스] '아트 사커' 프랑스가 12년 만에 월드컵 결승에 진출하는 기쁨을 맛봤으나 '신성'으로 불리는 공격수 킬리안 음바페(파리 생제르맹)의 비신사적인 행동은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음바페는 11일(한국시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벨기에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준결승전에 출전해 프랑스의 1-0 승리에 힘을 보탰다. 아르헨티나...
    2018.07.11
    정렬

    검색

    이전 1 2 3 4 5 6 7 8 9 10... 27다음


         뉴스 인기글
    ATLANTA WEAT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