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인기글
ATLANTA WEATHER





  • 로컬뉴스

    정다운 뉴스 우리말 뉴스 AM790

    조지아 수사국 , 인신매매 근절 위해 전단지 배포

    이승은2018.07.11 07:23조회 수 22댓글 0

    gabureauof_investigationseal_-1530814953-2724.jpg

     

     

    조지아 수사국(GBI) 인신매매 근절 일환으로 전단지 배포라는 작업에 착수했습니다.

    전단지는 영어와 스페니쉬로 제작됐으며 인신매매로 의심되는 피해자를 발견했을 경우 신고할 있는 연락처등이 게제돼 있습니다.

    현행법은 이같은 전단지를 공공 화장실을 포함해 술집, 호텔 , 공항, 기차역, 응급센터와 정부기관 건물등 다양한 공공시설에 부착하도록 규정하고 있습니다.

    현대판 노예라 불리는 인신매매는 사람을 가축처럼 다른 사람의 소유로두고 사고 파는 행위로 가장 비인도적인 범죄로 꼽히고 있습니다.

    전국 인신매매 핫라인에 따르면 이같은 인신매매가 조지아주를 비롯해 미전역에서 행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해 조지아주에서 보고된 인신매매 건수는 276, 핫라인에 걸려온 인신매매 신고 피해 관련 전화만 750여통이었습니다.

    크리스 조지아 검찰총장에 따르면 이같은 인신매매중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성매매 희생자들의 평균 연령이 12세에서 14세의 소녀들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케이샤 바텀스 애틀랜타 시장도 올해초 하츠필드 잭슨 애틀랜타 공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1월을  ‘인신매매 인식의 달’로 선포한바 있습니다.

    자리에서 바텀스 시장은 인신매매 성매매 실태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시키는   해당범죄 근절을 위한 캠페인을 지속해 나갈 이라 전했습니다.

    GBI 경찰당국은 인신매매 사건 해결과 피해자를 돕기 위해 전국 인신매매 핫라인과 정보를 공유하는등 현재 긴밀한 협력체제를 구축하고 있습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 0
    • 0
    로렌스빌 다운타운 양방향 도로 전환 작업 한창 샌디스프링스 경찰, 살인범 검거위해 현상금 10만 달러 내걸어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정렬

    검색

        오는 8월 새 학기가 얼마남지 않았지만 일부 메트로 애틀랜타 교육구에서는 교사가 채워지지 않아 빈자리를 메꾸려는 노력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디캡카운티 교육청은 지난 10일 스페셜 교육 교사와 학교 간호사를 모집하기 위한 취업 설명회를 개최했습니다.   관계자는 “현재 새학기를 앞두고 교사자격증을 요구하는 교사들의 자리가 285곳이나 공석인 상태”라고 전했습니다. 이어 “교사자격증을 갖추고 고등교육을 받은 교...
    2018.07.13
      비즈니스 업체들의 문을 부수고 들어와 45분간 75,000달러 이상을 훔쳐 도주한 절도범들의 연쇄절도 행각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3인조로 구성된 절도범들은 지난 달 27일, 둘루스에 소재한 한 휴대전화 판매 업소에 침입해 4,600달러 상당의 전화기를 포함해 현찰 3,800달러와 업소 주인의 신상정보가 담긴 물건등을 훔쳐 달아났습니다.  이 과정에서 기물파손등 수백달러 상당의 재산피해도 입혔습니다. 앞서 이들은 같은 달 ...
    2018.07.13
        풀턴 카운티 지역의 부동산 가치가 상승하면서 이번 가을 풀턴 카운티 주택 소유주들은 더 많은 재산세를 납부하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카운티 정부의 재산세율 인하에도 불구하고 부동산 감정평가액이 계속해서 오르고 있기 때문입니다.  풀턴 카운티 정부와 각 시정부는 지난 11일 오전 10시와 오후 6시 두 차례에 걸쳐 주민 공청회를 열었습니다. 이날 공청회 자리에서는 잠정 결정되었던2018년도 재산세율 확정에 대한 투...
    2018.07.13
      ‘프레시 마켓’ 식료품점이 전국 매장 중 15곳을 폐점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메트로 애틀랜타 지역에서는 스넬빌 소재 시닉 하이웨이 선상 매장과  노스 드루이드 힐즈 브라이어클리프 로드 선상 매장등 2곳이 문을 닫습니다. 노스캐롤라이나 그린스보로에 본부를 두고 있는 프레시 마켓은 신선하고 최상급의 로컬 식재료 공급을 최우선으로 한다는 자부심 아래 매장 경영을 이어왔습니다. 프레시마켓 대변인은 “2주에서 한 달 안...
    2018.07.12
        7월로 접어들면서 어느새 긴 여름 방학도 몇 주 남지 않았습니다. 오는 8월 개학을 앞둔 일부 학생들 중에는 학교에서 제공되는 런치 메뉴가 맛이 없다며 먹고 싶지 않다는 불만을 제기하기도 합니다. 이에 풀턴 카운티 교육청이 독특한 아이디어를 꺼내들었습니다. 학생들로 하여금 먼저 시식을 하게 하고 식단에 대한 의견을 들은 후 메뉴 선정에 반영하는 것입니다. 풀턴 카운티 교육청은 학생들에게 건강한 식단을 제공하...
    2018.07.12
      휴대전화기를 업그레이드 해주지 않는다는 이유로 매장 직원들을 향해 총을 겨눴던 손님이 사건발생 2년만에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라즈웰 경찰은 지난달 테러위협 혐의로 돈테 윌리암스를 체포했습니다. 윌리암스는 2016년 알파레타 하이웨이 선상 스프린트 매장에서 자신의 전화기를 업그레이드 해줄 수 없다는 직원들에게 총을 겨눈바 있습니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당시 직원들이 윌리암스의 휴대전화기와 해당 서비스가 업...
    2018.07.12
    사진출처 WSB-TV     로렌스빌 다운타운이 도로공사 작업에 한창입니다. 로렌스빌시는 그간 일방통행이었던 다운타운내 파이크 스트리트 남쪽에서부터 페리 스트리트와 클레이톤 스트리트가 만나는 지점까지 양뱡향 도로 전환 작업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양방향 도로 공사가 통근길 운행에 큰 변화를 가져다 줄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다운타운내 상점을 운영하는 주인들도 이번 공사가 끝나면 더 많은 보행자들...
    2018.07.12
        조지아 수사국(GBI)이 인신매매 근절 일환으로 전단지 배포라는 새 작업에 착수했습니다. 이 전단지는 영어와 스페니쉬로 제작됐으며 인신매매로 의심되는 피해자를 발견했을 경우 신고할 수 있는 연락처등이 게제돼 있습니다. 현행법은 이같은 전단지를 공공 화장실을 포함해 술집, 호텔 , 공항, 기차역, 응급센터와 정부기관 건물등 다양한 공공시설에 부착하도록 규정하고 있습니다. 현대판 노예라 불리는 인신매매는 사람...
    2018.07.11
      지난달 샌디스프링스에 거주하는 70대 여성노인을 살해한 범인을 검거하기 위해 경찰이 현상금 10만 달러를 제시했습니다. 샌디스프링스 경찰은 9일 기자회견을 갖고 “이번 사건 용의자를 검거하는데 결정적 단서를 제보하는 시민에게 현상금 10만 달러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케이스 즈공 샌디스프링스 경찰서장은 “기존 현상금 1만 2천달러에서 10만 달러로 현상금을 인상한다”며 “이는 이번 사건 용의자를 반드시 체...
    2018.07.11
    사진출처 AJC.COM     와플 하우스에 들어와 총기로 손님을 쏘고 강도행각을 벌인 용의자를 경찰이 쫓고 있습니다. 강도는 화가 난 표정의 광대 마스크를 쓴 채 범행을 저질렀습니다. 사건은 어제 오전 6시경 노스사이드 드라이브 선상에 있는 와플 하우스 식당에서 벌어졌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강도는 범행을 저지르기에 앞서 식당 주차장에서 이상한 행동을 하며 주변을 배회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검정색 후디를 착용한 범...
    2018.07.11
    정렬

    검색

    이전 1 ...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60다음


         뉴스 인기글
    ATLANTA WEATHER